2024.06.14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0℃
  • 맑음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28.7℃
  • 구름조금대전 27.6℃
  • 맑음대구 29.2℃
  • 연무울산 28.9℃
  • 구름조금광주 27.6℃
  • 연무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7.0℃
  • 구름조금제주 26.3℃
  • 구름조금강화 26.4℃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7.3℃
  • 맑음경주시 30.2℃
  • 맑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캐디

캐디, 업무 중에 다치면 모바일로 산재신청 가능!

근로복지공단, 「정부24」 앱을 통해 모바일 산재신청 서비스 제공
모바일 산재신청을 통한 산재신청 경로 다각화 및 적기 산재보상
캐디들도 업무 중에 다치면, 모바일로 산재신청하세요!

 

매년 산재 신청 건수가 증가하고 있다. 2021년 168,927건, 2022년 181,792건에서 2023년 196,206건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서 산재신청에 따른 소요기간도 2021년 67.6일, 2022년 73.7일, 2023년 77.3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이에 근로복지공단(이사장 박종길)은 모바일 사용에 익숙한 젊은 세대 근로자들의 산재 신청 활성화를 위해서 5월 7일부터 「정부24」(행정안전부) 앱을 통하여 모바일 산재신청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방문이나 컴퓨터 등을 통해서만 산재신청을 할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휴대전화 앱으로도 산재신청을 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시간이나 장소에 관계없이 신속하고 편리한 산재신청이 가능하다.

 

산재근로자가 「정부24」 앱에 신설된 ‘원클릭(One-Click) 산재신청 대행 요청’을 검색하여 신청서를 작성하고 치료받은 산재보험 의료기관을 지정 하면 해당 정보가 근로복지공단이 운영하는 인터넷사이트인 고용․산재토탈 서비스로 연계되어 의료기관에 전달된다. 이후 의료기관이 산재신청서에 소견서를 첨부하여 공단에 제출하면 산재신청이 완료되므로 산재근로자는 공단이나 의료기관을 방문할 필요 없이 산재신청을 할 수 있다.

 

모바일 산재신청이 활성화되면 산재신청 신속성도 향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종길 이사장은 “산재근로자의 신속한 치료와 사회복귀를 지원하기 위해 산재신청 경로를 지속해서 다각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김대중 기자

포씨유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캐디평생교육원 원장
전, (주)골프앤 대표이사
건국대학교 국제무역학과 박사과정 수료
일본 국립 쓰쿠바대학 경영정책과 석사과정 특별연구생
미국 UC Berkeley Extension 수료
저서: 캐디학개론외 7권

관련기사

40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포토이슈